콘텐츠로 건너뛰기

NewbornCross

10분 큐티

매일 아침 10분, 내 영혼을 깨우는 말씀.

바다 모래 위에 새겨진 글씨~~ 감동 오프닝~

작성자
newborncross2
작성일
2024-04-25 08:21
조회
22

“우리가 어느 날 바닷가를 거닐다가 모래 위에 새겨진 글씨를 마주쳤다고 가정해보자. 내용은 다음과 같다.

<영희는 철수를 사랑해> 우리는 이내 사랑에 빠진 젊은 두 사람의 남녀를 머릿속에 떠올리며, 이 글씨는 적어도 그들 중의 한 사람에 의하여 쓰였음을 쉽게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.

비록 주변에 수많은 모래가 널려있고 끊임없이 파도가 넘실거리지만, 어느 누구도 이 글씨가 오랜 세월에 걸친 파도의 움직임으로 저절로 쓰였다고는 생각하지 않을 것이다.

그것은 바로 우리가 이 글씨를 읽을 때에 그 속에 담겨있는 정보를 전해 받기 때문에, 정보를 의도적으로 전해줄 수 있는지 선체가 아니고는 이 글씨가 저절로 생겨날 수 없음을 경험적으로 잘 알기 때문이다.

그런데, 사람을 비롯한 모든 생물의 세포 속에도 이와 같이 어떤 내용을 전하기 위하여 부호화된 정보가 마치 모래 위에 새겨진 글씨와도 같이 차곡차곡 쌓여져 들어가 있다는 사실을 아는가?

과학자들은 이 정보 전달 물질을 가리켜 DNA라고 부르는데, 이 DNA야말로 생물의 모양과 성질을 만드는데 필요한 모든 기본 정보를 담고 있는 일종의 설계 청사진과도 같다고 하겠다. 그렇다면, 과연 이 DNA 속의 정보는 누가 집어넣은 것인가?“

의대 교수이신 김정훈 교수님이 쓴 [모래 위의 새겨진 글씨]중에서

하늘이 하나님의 영광을 선포하고 궁창이 그 손으로 하신 일을 나타내며, 날은 날에게 말하고 밤은 밤에게 지식을 전하니, 언어가 없고 들리는 소리가 없어도 그 말씀이 세계 끝까지 이른다고 말한 시편 기자의 고백이 마음에 와닿습니다.

사실 우리 주변을 돌아보면, 모래 위에 새겨진 글씨와도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는 사인들을 수없이 많이 발견할 수 있습니다. 극동방송을 들으면 참 좋은 것은 [영희가 철수를 사랑한다]는.... [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한다]와 같은 메시지를 발견하는 능력이 발전되기 때문입니다 ^^

오늘은 주님이 어떤 사랑의 메시지를 주실까요? 주님이 창조하신 자연에서, 주님이 보게하시는 환경속에서... 그 메시지를 발견하시기 바랍니다.

요한계시록 4:11

우리 주 하나님이여 영광과 존귀와 능력을 받으시는 것이 합당하오니 주께서 만물을 지으신지라 만물이 주의 뜻대로 있었고 또 지으심을 받았나이다 하더라